샤오미, ‘홍미노트7’ 15일 출시...국내에서 3번째 제품 선봬
샤오미, ‘홍미노트7’ 15일 출시...국내에서 3번째 제품 선봬
  • 정도영 기자
  • 승인 2019.04.10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중국의 전자제품 업체인 샤오미가 국내에서 작년 출시한 포코폰과 홍미노트5에 이어 올해 ‘홍미노트7’을 출시한다.

샤오미와 지모비코리아(샤오미 국내 총판)는 10일 서울 강남구에서 열린 홍미노트7 출시 기자간담회에서 홍미노트7를 이달 15일 24만9000원의 가격으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버지니아 쉬 샤오미 PR 매니저는 “홍미노트7과 같은 성능을 가진 스마트폰은 최소 40만원을 초과하는데 자사 제품은 30만원도 되지 않는다”고 말하며 국내에서 출시된 타 스마트폰에 비해 가격 경쟁력이 우수하다는 것을 강조했다.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에서 열린 샤오미 '홍미노트7 출시 기자간담회' / 사진=연합뉴스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에서 열린 샤오미 '홍미노트7 출시 기자간담회' / 사진=연합뉴스

홍미노트7 사양은 6.3인치 ‘물방울’ 모양의 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4GB 램에 저장용량은 64GB, 퀄컴의 스냅드래곤 660 프로세서로 구동되고 4000mAh의 배터리 용량을 자랑한다. 또 4800만·500만 화소의 후면 듀얼 카메라와 13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를 장착했다.

한편, 홍미노트7의 예약판매가 이날 롯데하이마트를 통해 단독으로 시작됐다. 샤오미는 이날 이후 다른 자급제 채널로 판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정승희 지모비코리아 대표는 “한국 시장에서는 온라인 판매가 5%에 불과하다”며 “홍미노트7부터 전국 롯데하이마트 130개 지점에서 오프라인으로 판매를 개시하고, 샤오미 전국 공식 지정 37개 지점에서 AS를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또 구매 고객들의 AS 서비스는 SK네트웍스서비스가 샤오미 공식 센터로서 전담한다. AS는 홍미노트7부터 가능하고 추후 샤오미의 다른 제품까지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단, 해외에서 직접 구매한 제품은 서비스를 받을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