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종, 양동근 필로폰 투약 ‘양씨 배우’ 지목... “현재 드라마 촬영 중, 관련없다” 밝혀
양세종, 양동근 필로폰 투약 ‘양씨 배우’ 지목... “현재 드라마 촬영 중, 관련없다” 밝혀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04.13 0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세종, 양동근 필로폰 투약해 체포된 ‘양씨 배우’ 의심
양세종, 양동근, 양익준 등 양씨 배우들 2차 피해 심각
양세종, 측 “현재 드라마 촬영 중이다. 관련 없어”
필로폰 투약한 ‘양씨 배우’ 네티즌 추측 나서... 양동근, 양세종 구설수 올라
양세종, 양동근 필로폰 투약 '양씨배우' 의심 받아, 배우 양모 씨가 필로폰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양씨 배우’들에게 애먼 불똥이 튀었다. 2차 피해가 심각한 상황이다.  /
양세종, 양동근 필로폰 투약 '양씨배우' 의심 받아, 배우 양모 씨가 필로폰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양씨 배우’들에게 애먼 불똥이 튀었다. 2차 피해가 심각한 상황이다. / SBS 방송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고예인 기자] 양세종, 양동근 ‘양씨 배우’ 지목돼 억울한 입장 밝혀 ..

배우 양모 씨가 필로폰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양씨 배우’들에게 애먼 불똥이 튀었다. 2차 피해가 심각한 상황이다.

12일 연합뉴스TV 단독 보도를 통해 영화배우 양 모씨가 이날 새벽 3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호텔 근처 도로에서 찻길을 뛰어다니다가 체포됐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체포 당시 양 씨는 경찰에 횡설수설하는 등 이상 행동을 보이며 난동을 부렸고, 마약 간이 검사 결과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왔다.

보도 이후 필로폰 투약 혐의로 체포된 양 씨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양 씨 성을 가진 남자 배우들의 이름이 거론되면서 화제를 모았다. 이들은 모두 네티즌의 추측으로 거론됐던 인물들로, 괜한 구설에 얽히면서 곤란한 상황을 맞게 됐다.

결국 필로폰 투약 혐의로 체포된 양 씨 배우라는 네티즌의 지목을 받은 배우들은 소속사를 통해 “관련 없다”는 입장을 밝히며 선을 그었다. 양세종부터 양익준, 양동근, 양주호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강조하며 근거 없는 추측에 황당하다는 입장이었다.

양세종의 소속사 굳피플 측 관계자는 12일 오후 OSEN에 이번 보도에 대해서 “관련없다. 양세종은 현재 드라마 촬영 중이다”라고 밝혔다. 양세종은 종합편성채널 JTBC 새 드라마 ‘나의 나라’에 주연으로 캐스팅돼 촬영을 진행 중인 상황. 괜한 구설에 이름이 오르면서 타격을 받게돼 안타까움을 더한다.

양익준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 역시 이날 OSEN에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양씨는 양익준이 아니다. 양익준은 현재 지인들과 마로니에 공원에 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배우 양동근과 양주호, 양현민 역시 필로폰 투약 혐의로 체포된 영화배우 양 씨와 관련이 없다는 입장이었다. 양주호의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측은 “양주호는 마약 투약 배우가 절대 아니”라고 밝혔다. 갑작스러운 추측성 루머가 당황스럽다는 입장이었다.

양동근의 소속사 조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날 오후 필로폰 투약 배우 추측에 대해서 “그런 일 전혀 없다. 양 씨 성을 가진 죄로 별 소문을 다 만들어낸다”라며 억울하다는 입장을 전했다. 또 “양동은은 현재 KBS 2TV 드라마 ‘국민 여러분’을 촬영 중이며, 본인도 무척 황당해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결국 양세종과 양익준, 양주호, 양동근, 양현민 등 사건과 관련 없는 배우들에게 애먼 불똥이 튀게된 것이다. 마약 관련 구설에 언급되는 것만으로도 당황스러운 상황. 루머가 생성되고 억측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 2차 피해가 심각한 모습이다.

최근 방송인 로버트 할리부터 ‘정준영 단톡방’, 황하나로 인한 박유천의 마약 스캔들까지 연일 이어지고 있는 만큼, 이번 사건이 어떻게 마무리될지도 주목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