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가상화폐 거래소 최초 ‘현금영수증’ 발급
업비트, 가상화폐 거래소 최초 ‘현금영수증’ 발급
  • 허지은 기자
  • 승인 2019.04.15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래 및 출금수수료에 현금영수증 자동 발급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업계 최초로 거래소 내 거래 및 출금 수수료에 대해 현금영수증 발급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사진=업비트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업계 최초로 거래소 내 거래 및 출금 수수료에 대해 현금영수증 발급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사진=업비트

[한스경제=허지은 기자]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업계 최초로 거래소 내 거래 및 출금 수수료에 대해 현금영수증 발급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현금영수증 발급은 업비트 홈페이지와 어플리케이션(앱)을 통해 가능하며, 업비트에 로그인한 후 현금영수증 발급에 필요한 휴대폰 번호와 사업자등록번호를 최초 1회 등록하면 된다.

현금영수증은 원화 마켓에서 이뤄진 매수·매도 등의 거래와 출금 등에 따른 수수료 발생 시 자동 발급된다. 자정을 기준으로 24시간 동안의 거래내역이 이틀 뒤 국세청이 일괄 접수되는 방식이다.

업비트는 그동안 ‘매수·매도호가 확대 적용’ ‘가상화폐 입출금 현황 실시간 확인’ 등 고객 편의를 위한 서비스 개선에 앞장서왔다. 이번 현금영수증 발급 역시 이 같은 일환에서 추진됐다는 설명이다.

업비트를 운영 중인 두나무 관계자는 “가상화폐 거래소가 현금영수증 의무발행 업종에 해당되지는 않으나, 고객에게 도움이 되는 혜택과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현금영수증 발급을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신뢰에 보답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서비스와 쾌적한 거래 환경으로 찾아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