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미래에셋대우, 이익 증가 전망…목표가 상향”
NH투자증권 “미래에셋대우, 이익 증가 전망…목표가 상향”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4.18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NH투자증권은 미래에셋대우가 글로벌 증시 반등으로 이익 증가 속도가 빨리질 전망이라며 투자의견을 ‘중립’에서 ‘매수’로 올렸다. 목표주가는 9000원에서 1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원재웅 연구원은 “미래에셋대우가 다른 증권사보다 글로벌 투자 비중이 높아 글로벌 증시 반등에 따른 레버리지가 클 것”이라며 “국내 및 해외 주식투자 수익이 늘고 ELS(주가연계증권) 및 채권 관련 이익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이어 “과거 대우증권 인수로 자기자본 8조원의 국내 초대형 증권사가 되었으나 이에 따른 ROE(자기자본이익률)가 상대적으로 낮았다”며 “금년부터는 지점통폐합이 본격화되고 1월에 인력조정 효과도 이어져 점진적으로 비용효율성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