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크 “2020년이면 테슬라 무인 자율택시 운행 가능”
머스크 “2020년이면 테슬라 무인 자율택시 운행 가능”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04.23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보택시(Robotaxi)' 운행 계획
차량공유업계 진출 전망도 언급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2020년부터 운전자 없는 테슬라 무인 자율택시 운행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사진=연합뉴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사진=연합뉴스

머스크는 2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팰로앨토 본사에서 열린 '테슬라 자율 투자자 데이' 행사에서 "지금부터 2년이면 아마도 우리가 운전대와 페달을 필요로 하지 않은 차를 만들어낼 것"이라며 자율주행차 기술의 발전을 언급했다.

더불어 AP통신 등 미국 언론은 머스크가 "2020년 로보택시(Robotaxi) 운행을 예상하는 건 매우 자신 있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머스크는 "내년이면 운전자가 스티어링휠(운전대)에 손을 터치하지 않아도 되는 때가 온다"면서 내년 하반기에는 일부 지역에서 규제 승인을 얻어낼 것이라고 말했다.

테슬라 무인 택시는 자동차 소유주가 라이드셰어링 앱(app)으로 네트워크에 참여하는 방식일 것으로 보인다. 이는 테슬라가 우버·리프트와 같은 차량호출(라이드 헤일링) 공유업계에 뛰어든다는 의미이기도 해 주목할만 하다.

그는 이날 테슬라가 자율주행기술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린 칩(chip)을 테슬라에 탑재하게 됐다며 강조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