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고객 지급용 가상화폐 충분히 보유 중”
“업비트, 고객 지급용 가상화폐 충분히 보유 중”
  • 허지은 기자
  • 승인 2019.04.2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비트, 2분기 실사 보고서 공개
유진회계법인 “고객 지급용 가상화폐 102.49%, 예금 150.66% 초과 보유”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2분기 암호화폐 및 예금 실사 보고서 결과를 26일 공개했다./사진=업비트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2분기 암호화폐 및 예금 실사 보고서 결과를 26일 공개했다./사진=업비트

[한스경제=허지은 기자]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2분기 암호화폐 및 예금 실사 보고서 결과를 공개했다.

실사를 담당한 유진회계법인은 26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업비트는 고객에 대하여 지급할 암호화폐 대비 금액 기준으로 약 102.49%의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다”며 “예금 실사 결과, 고객에게 지급할 금전 대비 150.66%의 금전을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업비트가 보유 중인 고객 지급용 암호화폐와 예금이 충분하다는 의미다.

이번 실사는 2019년 4월 1일부터 20일까지 두나무 본사에서 실시됐다. 암호화폐의 경우 두나무 가 개발한 내부 전자지갑과 전문업체가 제공하는 전자지갑에 실재성을 검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고, 예금은 두나무가 보유한 예금명세서를 기초로 해당 금융기관에 조회하여 확인했다.

업비트는 고객 신뢰도 제고와 투명한 거래 환경 제공을 위해 지난해 6월부터 매 분기마다 실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에 네 번째 실사를 완료했다. 공개된 암호화폐 및 예금 실사 보고서 전문은 업비트 홈페이지 고객센터 내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두나무 관계자는 “업비트는 고객에게 지급할 암호화폐와 예금을 모두 초과하여 보유하고 있어 언제든 고객에 원할 때 지급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정기적인 실사를 통해 투명하고 믿을 수 있는 암호화폐 거래소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