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B투자증권, 3년째 숲 만들기 사회공헌
KTB투자증권, 3년째 숲 만들기 사회공헌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4.26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B투자증권 최석종 사장(첫 줄 가운데)이 창립38주년 행사에 참석한 임직원들과 단체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최석종 KTB투자증권 사장(첫 줄 가운데)이 창립38주년 행사에 참석한 임직원들과 단체사진 촬영 하고 있다./사진=KTB투자증권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KTB투자증권은 26일 창립 38주년을 기념해 상암동 하늘공원에서 ‘KTB투자증권 한마음 숲 만들기’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최석종 사장과 임직원 100명은 하늘공원에 묘목 200여 그루를 직접 심었다.

KTB투자증권은 2017년부터 창립기념행사 일환으로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숲 만들기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환경단체인 노을공원시민모임이 주관하는 100개 숲 만들기 프로젝트에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형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