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NC와 주중 3연전서 직장인 시리즈 개최
롯데, NC와 주중 3연전서 직장인 시리즈 개최
  • 이정인 기자
  • 승인 2019.04.28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가 직장인 시리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롯데 제공
롯데가 직장인 시리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롯데 제공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롯데 자이언츠는 4월 30일부터 열리는 NC와 주중 홈 3연전에서 직장인 시리즈를 진행한다.

직장인 시리즈는 5월 1일 근로자의 날을 맞아 마련했으며, 3연전 동안 직장인들이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컨셉의 각종 이벤트가 열린다.

우선 직장인밴드대회 입상 경력을 가진 직장인밴드 3개팀이 매일 경기 전 공연을 선보인다. 또, 명함추첨 이벤트와 직장인 용어 판독 퀴즈, 목소리 측정 이벤트인 ‘퇴근하겠습니다!’ 등을 개최하며, 전광판 이미지 역시 컨셉에 맞춰 재미를 더한다.

또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직장인들을 위해 4월 30일 한동희, 5월 1일 전준우, 5월 2일 손아섭의 캐시비 교통카드를 매일 1000매 선착순 배포하고 해당 일자 선수의 팬 사인회를 진행한다.

롯데의 승리를 기원하는 다양한 시구행사도 함께 열린다. 4월 30일은 영도구 주민자치위원장 협의회 김종갑 회장과 영도구 체육회 이강 수석부회장이 나선다. 이날 롯데는 롯데백화점 광복점 매치데이를 진행하고 일과 가정 양립과 지역상생협력 차원에서 롯데백화점 우수고객 및 임직원 3천여명과 영도구 주민자치위원회 회원 가족을 초청하여 응원전을 펼치기도 한다.

5월 1일은 호주에서 온 세계적인 서커스팀 ‘백본’이 부산공연을 맞아 경기 전 그라운드에서 서커스 시범을 보이고 시구행사에도 나선다. 서커스팀 ‘백본’은 5월 1일과 2일 부산시민회관에서 공연이 예정되어 있다.

5월 2일은 최근 진행한 시구 5대 여왕 선발전, ‘공 좀 던지는 걸’에서 시구자로 선정된 양연정씨가 마운드에 올라 시구를 선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