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론칭
현대차,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론칭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04.30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기아차·제네시스 드라이빙 체험
인제스피디움에서 5월 10일부터 운영
현대자동차그룹이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제네시스 브랜드의 성능을 상시로 체험해 볼 수 있는 드라이빙 프로그램을 오픈한다./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그룹이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제네시스 브랜드의 성능을 상시로 체험해 볼 수 있는 드라이빙 프로그램을 오픈한다./사진=현대자동차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현대자동차그룹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HMG Driving Experience)’ 프로그램을 론칭한다고 30일 밝혔다.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제네시스 차량의 성능을 브랜드별로 체험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현대자동차가 2016년부터 매년 운영해온 드라이빙 아카데미를 기아자동차와 제네시스 브랜드로 확대 실시해 보다 많은 고객이 다양한 차량의 주행 성능을 체험하고 드라이빙의 재미를 느끼도록 할 계획이다. 인제스피디움(강원도 인제군 소재)에서 5월 10일부터 운영된다.

프로그램은 운전자의 주행 능력과 참가 조건에 따라 4개의 클래스로 운영된다. ▲운전에 대한 자신감을 기르기 위한 드라이빙 기초 교육(레벨 1) ▲스포츠 드라이빙 입문 교육(레벨 2) ▲스포츠 드라이빙 심화 교육(레벨 3) ▲주행 분석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전문가 수준의 최상위 드라이빙 교육(레벨 4)으로 구성됐다.

참가자들은 이론 교육은 물론 ▲긴급제동 및 긴급 회피 ▲슬라럼 주행 ▲서킷 체험 등 다양한 드라이빙 스킬을 배울 수 있다.

아울러 현대자동차그룹은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제네시스 차량을 보유한 고객들이 자유롭게 본인의 차량으로 서킷을 주행할 수 있는 트랙 데이도 운영할 계획이다.

국내외 유효한 서킷 라이선스 보유자 국내·국제 운전면허증 소유자라면 국내외 유효한 서킷 라이선스 보유자 국내·국제 운전면허증을 소유한 고객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현대자동차의 ▲신형 아반떼 ▲벨로스터 1.6T ▲i30 N 라인, 기아자동차의 ▲K3 GT ▲스팅어 3.3T, 제네시스 브랜드의 ▲G70 3.3T를 대여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그룹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는 유료로 운영되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페이스북 페이지 와 드라이빙 아카데미 운영 사무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토마스 쉬미에라(Thomas Schemera) 현대자동차 상품본부장 부사장은 “보다 많은 고객이 현대자동차뿐만 아니라 기아자동차와 제네시스 차량의 뛰어난 주행 성능과 편의 사양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드라이빙 체험 활동을 강화해 스포츠 드라이빙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을 높이고 모터스포츠 문화를 널리 알리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