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2019년 유소년 야구장학금 전달
KBO, 2019년 유소년 야구장학금 전달
  • 이정인 기자
  • 승인 2019.04.30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학생, 중학생 각각 30명, 고등학생 20명 등 유소년 야구선수 80명 지원
매월 초등학생 30만원, 중학생 50만원, 고등학생 70만원씩 연간 총 4억5600만원 지원
. /KBO
. /KBO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KBO(총재 정운찬)는 4월 29일 오후 5시 KBO 총재실에서 ‘2019년 KBO 유소년 야구장학금’ 수여식을 열었다.

유소년 야구장학금 지원 사업은 KBO 리그가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고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정운찬 총재 취임 후 지난 해 처음 시행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초·중·고등학교 야구 꿈나무들이 유망주로 성장해 야구 선수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수혜자는 초등학생과 중학생 각각 30명, 고등학생 20명 등 총 80명으로, KBO는 선정된 수혜학생에게 매월 초등학생 30만원, 중학생 50만원, 고등학생 70만원씩 연간 총 4억5600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난해에는 초등학생 29명, 중학생 30명, 고등학생 20명 등 총 79명의 야구 꿈나무들에게 4억5240만 원을 지원한 바 있다.

KBO 정운찬 총재는 “좋아하는 야구를 어려운 여건때문에 포기하지 않도록 지원하는 사업은 어린 선수들의 꿈과 희망, 도전을 지켜주는 매우 의미 있는 일이다”라며, “KBO 리그는 앞으로 야구를 사랑하는 모두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지원 사업을 더욱 확대하고, 국민스포츠로서 사회적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에 앞장 설 계획이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