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강원도 산불 피해 지원 ‘지역특산물 바자회’ 실시
우리은행, 강원도 산불 피해 지원 ‘지역특산물 바자회’ 실시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4.30 14:10
  • 수정 2019-04-30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이 강원도 산불 피해 지원을 위해 '지역특산물 바자회'를 실시했다. /사진=우리은행 CI
우리은행이 강원도 산불 피해 지원을 위해 '지역특산물 바자회'를 실시했다. /사진=우리은행CI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우리은행 노사가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강원도 고성군과 속초시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 직원이 참여하는 지역특산물 바자회를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우리은행 직원들은 고성군청과 속초시청이 추천한 소상공인들로부터 해당지역의 특산물을 구매해 산불피해 지역주민과 피해지역 경제 살리기에 동참했다. 특산물 판매업체는 주택과 사무실이 전소되거나 직원 피해가 있는 업체를 선정했다.

이번 바자회는 소상공인들의 편의를 위해 우리은행 내부 인트라넷을 통해 진행됐다. 당초 25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직원들이 릴레이 댓글로 적극 참여해 26일 오전에 판매 완료됐다.

판매 품목은 속초지역 젓갈류, 고성지역 김, 황태채 등으로 총 판매금액은 약 1억1500만원이다. 특히 우리은행 전 직원으로 구성된 행우회가 판매금액의 50%를 지원해 전 직원이 피해복구와 지역 소상공인의 재기에 힘을 보탰으며 구매 대금도 30일 전달하며 피해 소상공인의 빠른 재기를 지원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 노사가 피해지역 주민들과 소상공인들이 하루빨리 재기해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십시일반으로 참여했다”며 “꾸준히 참여하자는 직원들의 의견이 많아 추가적인 바자회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