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롯데호텔과 업무협약 체결
한국관광공사, 롯데호텔과 업무협약 체결
  • 이선영 기자
  • 승인 2019.04.30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와 롯데호텔이 지난 4월 29일 오후 롯데호텔서울 칼튼 스위트 연회장에서 베니키아 호텔 체인 서비스 모니터링 및 종사원 교육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관광공사와 롯데호텔이 지난 29일 롯데호텔서울 칼튼 스위트 연회장에서 베니키아 호텔 체인 서비스 모니터링 및 종사원 교육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관광공사

[한국스포츠경제=이선영 기자] 한국관광공사와 롯데호텔이 지난 29일 롯데호텔서울 칼튼 스위트 연회장에서 베니키아 호텔 체인 서비스 모니터링 및 종사원 교육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신상용 한국관광공사 관광산업본부장과 서정곤 롯데호텔 국내영업본부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두 기관은 베니키아 체인 호텔의 서비스 수준 향상과 대한민국의 관광산업 발전을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공사와 롯데호텔은 ▲베니키아 체인 호텔 국내 50개소의 서비스 모니터링 ▲베니키아 체인 호텔 종사원 대상 현장 교육 ▲베니키아 체인 호텔 서비스 품질 향상 도모 등을 위해 힘쓸 예정이다.

베니키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중저가 관광호텔의 확충과 경쟁력 제고를 위해 개발한 호텔 체인 브랜드다. ‘Best Night in Korea(한국에서의 최고의 밤)’의 머리글자를 조합해 지었다.

현재 서울, 부산, 강원, 제주 등 전국 50개 및 해외 1개의 관광호텔이 가맹되어 있으며 공사에서 서비스 품질 관리 및 홍보 마케팅을 지원하고 있다. 40여 년의 서비스 노하우를 지니고 있는 롯데호텔 서비스 아카데미의 강사가 직접 베니키아 호텔 암행 평가를 실시하고, 맞춤형 현장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신상용 공사 관광산업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국내 토종 호텔 브랜드인 베니키아 체인호텔의 품질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 롯데호텔과 적극적으로 협력해 관광객들이 더 나은 서비스의 숙박을 경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