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교통상황 5일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X 정체 4일 가장 심할 것
고속도로교통상황 5일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X 정체 4일 가장 심할 것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05.04 06:29
  • 수정 2019-05-04 06:29
  • 댓글 0

고속도로교통상황 3일간 연휴로 나들이 차량 크게 늘어
고속도로교통상황 전주대비 나가는 차량 7만대 증가
고속도로교통상황 전국 교통량 543만대 서울-대전 4시간 40분 걸려
고속도로교통상황 3일간 연휴로 나들이 차량 크게 늘어 / 연합뉴스
고속도로교통상황 3일간 연휴로 나들이 차량 크게 늘어 / 연합뉴스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5월 첫 번째 주말이자 어린이날 연휴 첫날인 오늘(4일)은 나들이 차량으로 지방방향은 혼잡 극심, 서울방향은 평소 주말 수준의 교통량이 예상된다.

한국도로교통공사에 따르면 전국 교통량은 543만대로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54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48만대가 움직일 것으로 보인다.

대도시간 고속도로 예상 소요시간(요금소 기준)은 서울-대전 4시간 40분, 서울-부산 8시간 20분, 서울-광주 7시간 20분, 서서울-목포 8시간 10분, 서울-강릉 6시간 50분이다.

어린이날 연휴로 지방방향은 명절 수준의 극심한 혼잡이 예상되고, 혼잡 시간은 지방방향 5-6시 시작, 11-12시 최대, 21-22시해소다. 서울방향은 7-8시 시작, 17-18시 최대, 20-21시 해소다.

자세한 교통상황은 로드플러스 홈페이지 또는 상담센터(1588-2504)에서 확인 가능하다.

최대 예상 소요시간은 토요일 지방 방향으로 ▲서울~대전 4시간40분 ▲서울~부산 8시간20분 ▲서울~광주 7시간20분 ▲서서울~목포 8시간10분 ▲서울~강릉 6시간50분 ▲남양주~양양 4시간40분 등이다. 일요일과 월요일 서울 방향으로는 ▲대전~서울 3시간30분 ▲부산~서울 6시간50분 ▲광주~서울 5시간10분 ▲목포~서서울 5시간40분 ▲강릉~서울 4시간40분 ▲양양~남양주 3시간40분 등이다.

최대 혼잡 예상구간은 토요일 지방 방향으로 ▲경부선 판교분기점~수원신갈, 오산~청주 ▲영동선 부곡~양지, 여주~문막, 원주분기점~둔대 ▲서해안선 금천~광명역, 조남분기점~서해대교 ▲중부선 하남분기점~경기광주, 서이천~호법분기점 ▲서울양양선 남양주~강촌, 강일~덕소삼패 등이다.

일요일 서울 방향으로는 ▲경부선 남청주~목천, 북천안~안성분기점 ▲영동선 속사~면온, 여주~이천, 마성~동수원 ▲서해안선 당진~서평택분기점, 일직분기점~금천 ▲중부선 남이분기점~오창, 일죽~호법분기점 ▲서울양양선 강촌~화도, 덕소삼패~강일 등이다.

한편 이번 어린이날 연휴 기간 고속도로 통행료는 면제되지 않는다. 2016년 5월 6일 어린이날 기념 통행료가 면제된 경우가 있었지만, 올해는 설 연휴 기간에만 통행료가 면제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