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AI 랩’ 사내 독립 기업으로 개편...B2B 사업 강화
카카오, ‘AI 랩’ 사내 독립 기업으로 개편...B2B 사업 강화
  • 정도영 기자
  • 승인 2019.05.07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카카오는 자사 AI(인공지능) 담당 부서인 ‘AI 랩’을 오는 15일 사내 독립기업(CIC, Company-In-Company)로 개편하고 B2B(기업간거래) 사업을 강화한다고 7일 밝혔다.

카카오는 자사 AI(인공지능) 담당 부서인 ‘AI 랩’을 오는 15일 사내 독립기업(CIC, Company-In-Company)로 개편하고 B2B(기업간거래) 사업을 강화한다. / 사진=카카오 홈페이지 CI
카카오는 자사 AI(인공지능) 담당 부서인 ‘AI 랩’을 오는 15일 사내 독립기업(CIC, Company-In-Company)로 개편하고 B2B(기업간거래) 사업을 강화한다. / 사진=카카오 홈페이지 CI

그동안 카카오미니와 카카오i, 카카오i 오픈빌더 등 AI 관련 기술 및 제품 개발을 전담해온 AI 랩은 CIC로 신설되어 기업을 대상으로 AI·검색 등 솔루션을 제공하는 B2B 사업에 집중할 예정이다.

또 카카오 AI랩은 앞으로 카카오i의 기술을 중심으로 사업 기반을 다지고 카카오의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각 기업이 가진 문제를 기존과 다른 방식으로 해결할 혁신 솔루션을 개발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카카오는 “신속하고 전문적인 의사결정이 가능한 조직 체계를 확립해 급변하는 시장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AI 랩을 CIC로 설립하게 됐다”며 “AI랩을 통해 기업들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돕고, 발생한 수익은 재투자해 서비스와 기술을 고도화하는 구조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CIC의 초대 대표로는 백상엽 전 LG CNS 미래전략사업부장이 내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