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메리츠종금증권,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목표가 상향"
KB증권 "메리츠종금증권,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목표가 상향"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5.08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메리츠종금증권
사진=메리츠종금증권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KB증권은 8일 메리츠종금증권이 올해 1분기 운용손익과 금융수지 증가로 기대치를 웃도는 실적을 냈다며 목표주가를 5500원에서 6000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메리츠종금증권의 1분기 연결 순이익은 전 분기보다 23.8% 늘고 작년 동기보다 36.7% 증가한 1414억원으로 시장 전망치를 상회했다.

이남석·유승창 연구원은 "기업금융 관련 대출자산이 전 분기보다 4.3% 늘면서 금융 수지가 23.9% 증가했고 채권과 주식을 포함한 트레이딩 손익도 9.3%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국내외 투자은행(IB) 딜 확보로 고정수익자산이 꾸준히 증가하면서 두 자릿수 자기자본이익률(ROE)의 높은 수익성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들은 "메리츠종금증권 주가는 12개월 선행 기준 주가순자산비율(PBR) 0.88배, 주가수익비율(PER) 7.0배에 형성됐다"며 "안정성 높은 12%대 ROE와 4%대 배당수익률 등을 고려하면 추가 상승 여력이 충분하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