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나무 전용 ELS 모집 이벤트 실시
NH투자증권, 나무 전용 ELS 모집 이벤트 실시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5.08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H투자증권
사진=NH투자증권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NH투자증권의 모바일 브랜드 나무에서는 7일부터 나무 전용 ELS를 모집함과 동시에 출시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5월 2주차에 출시되는 나무 전용 ELS ‘NH투자증권 ELS 18016호’는 최소가입금액이 10만원이다. 이 상품은 가입 금액에 따라 최대 100만 원의 현금이 지급되며 가입한 모든 고객이 대상이다.

1억원 이상 가입고객은 100만원, 1억원 미만은 가입금액의 1%, 100만원 미만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를 지급한다.

이 상품은 니케이225지수(NIKKEI225), 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HSCEI), 유로스톡스50지수(EuroStoxx50)을 기초자산으로 하며 수익률은 세전 연5.01%다. 10만원 단위로 상품 가입이 가능하다.

만기는 3년이고 4개월마다 조기상환의 기회도 돌아온다. 조기상환 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기준가격의 90%(4, 8, 12개월), 85%(16, 20, 24개월), 80%(28, 32개월), 75%(36개월) 이상이면 최대 15.03%의 수익을 지급한다.

단, 만기 시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고 최초 기준가격의 75% 미만이면 만기상환 조건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