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어버이날 孝사랑 큰잔치' 후원금 전달
NH농협은행, '어버이날 孝사랑 큰잔치' 후원금 전달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5.09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거 어르신들 위한 '말벗서비스'도 호응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왼쪽)과 남영수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오른쪽)이 후원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왼쪽)과 남영수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오른쪽)이 후원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NH농협은행이 어버이날을 위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9일 농협은행은 "전날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개최된 '어버이날 효사랑 큰잔치'에 참석해 후원금을 전달하고 봉사활동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는 '어버이날 효사랑 큰잔치'는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과 기업관계자 및 자원봉사자 150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버이날을 기념해 독거 어르신들을 위한 점심식사, 카네이션 달아드리기, 생신 어르신 케이크 컷팅식과 후원품 전달 등으로 진행됐다.

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는 어르신들께 카네이션과 선물을 전달하고 '행복사진관' 부스를 열어 자원봉사자들이 준비한 여러 소품으로 즉석사진을 찍어드리며 어버이날의 추억을 선물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사회공헌활동으로 고객행복센터의 상담사가 매주  농촌 어르신 포함 독거 어르신들께 전화로 안부를 묻고 불편사항을 확인하는 '말벗서비스'를 2008년부터 11년째 운영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남영수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은 "올해부터 말벗서비스 대상 어르신을 1500명으로 확대하고, 말벗서비스 횟수를 주 2~3회로 늘려 실시하고 있다"며 "독거 어르신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속적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