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식품안전의 날’ 기념식…식품안전 공감대 확산
식약처, ‘식품안전의 날’ 기념식…식품안전 공감대 확산
  • 홍성익 기자
  • 승인 2019.05.09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광화문광장…‘함께하는 식품안전, 건강한 대한민국’
오송 식품의약품안전처
오송 식품의약품안전처

[한스경제=홍성익 보건복지전문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제18회 식품안전의 날’을 맞아 ‘함께하는 식품안전, 건강한 대한민국’을 주제로 식품안전을 다짐하는 기념식을 10일 광화문광장(서울시 중구 소재)에서 연다.

‘식품안전의 날(5월14일)’은 식품안전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건강한 식품을 생산·제조·유통·소비하기 위한 국민적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기념일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9일 식약처에 따르면 이날 기념식에는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 톰 하일런트(Tom Heilandt) 사무총장, 미국 FD(식품의약국) 식품관련 전문가, 소비자 단체와 산업계 대표 등이 참석해 식품안전의 날을 축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품산업 발전에 크게 공헌한 노바케이메드 권석형 대표에게 산업훈장, 김해영 경희대 교수와 강일준 한림대 교수에게 근정포장, 서울특별시 보건환경연구원 오영희 부장 등 5명에게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6명 등 식품안전 유공자 총 148명에게 훈·포장 및 표창이 수여될 예정이다.

김현정 식약처 식품안전정책과장은 “‘제18회 식품안전의 날’에 개최되는 다양한 행사에 많은 국민들이 참여해 식품안전의 중요성에 대한 국민 의식이 지속적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식품안전의 날 기념식 행사가 열리는 이 날 광화문광장에서 식품안전박람회(10일~11일)도 함께 개최되며,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식중독 예방 및 스마트해썹 체험관, 쿠킹 클래스, 식품안전 퀴즈쇼, 식품산업체 등이 운영하는 먹거리 제공 부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특히, 올해는 ‘덜달고·덜짜고·더 건강한’ 식생활 실천을 주제로 어린이를 위한 건강 간식, 노인을 위한 건강체크·영양상담, 직장인을 위한 건강편의점, 주부를 위한 단짠 맛 평가 등 실생활에서 소소한 실천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