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임직원 대상 심폐소생술 교육 시행
하나투어, 임직원 대상 심폐소생술 교육 시행
  • 이선영 기자
  • 승인 2019.05.09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국 하나투어 대표이사가 심폐소생술 교육에 임하고 있다. /하나투어
김진국 하나투어 대표이사가 심폐소생술 교육에 임하고 있다. /하나투어

[한국스포츠경제=이선영 기자] 하나투어는 지난 8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하나투어 본사에서 임직원 대상 심폐소생술(CPR) 교육을 시행했다고 9일 밝혔다.

교육은 심폐소생술에 대한 이론과 실습, 심장충격기 등 기구 사용법, 교육내용 평가의 순서로 진행됐다. 김진국 대표이사를 포함한 20명의 하나투어 임직원은 이번 교육을 통해 심정지 사고 발생 시 조치요령 등을 숙지했다.

하나투어는 이번 교육을 시작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전사 필수 교육과정으로 지정하여 2020년까지 자사의 모든 임직원 수료를 목표로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심폐소생술 교육을 마친 임직원 중 7명은 강사양성과정을 추가로 수료한 뒤 사내 CPR 강사로 활동할 예정이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여행 중 발생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응급상황 속에서 고객에게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심폐소생술 교육을 전 직원 필수 교육과정으로 운영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하나투어는 지난 4월 여행업계 최초로 평생교육원 ‘하나 아카데미아’를 개원하여 임직원, 관광 업계 종사자, 관광 계열 취업 희망자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