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신용대출 및 예적금 금리 인하 실시
카카오뱅크, 신용대출 및 예적금 금리 인하 실시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5.10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대출 최저 2.91%, 자유적금 최대 2.5%
/사진=카카오뱅크 로고
/사진=카카오뱅크 로고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이 신용대출 및 예적금 금리를 인하했다.

10일 카카오뱅크는 "이날부터 신규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 금리를 각각 최대 0.31%포인트, 0.39%포인트 인하했다"고 밝혔다.

현재 기준으로 신규 대출을 받을 경우 신용대출은 최저 2.91%(금융채 3개월 변동금리 기준), 마이너스통장 대출은 최저 3.21%(금융채 3개월 변동금리 기준)의 금리가 적용된다.

수신 금리도 인하했다. 정기예금과 자유적금 각각 0.15%포인트, 0.20%포인트 내렸다. 1년 만기 정기예금의 금리는 2.20%, 1년 만기 자유적금의 금리는 2.30%(자동이체 조건 충족 시 0.20%포인트 우대금리 제공)로 변경됐다.

카카오뱅크는 "앞으로도 은행으로서 건정성 및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하면서 경쟁력 있는 여·수신 금리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고, 대출 중도상환수수료 면제 등의 고객 혜택을 유지·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카카오뱅크는 또한 이 달 중에 개인사업자 사잇돌 대출을 출시하고 연내에 민간 중금리 대출 상품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4월말 기준 고객수 930만명을 보유 중이며 수신 16조 280억원, 여신 10조 368억원을 기록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