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신용대출 및 예적금 금리 인하 실시
카카오뱅크, 신용대출 및 예적금 금리 인하 실시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5.10 09:21
  • 수정 2019-05-10 09:32
  • 댓글 0

신용대출 최저 2.91%, 자유적금 최대 2.5%
/사진=카카오뱅크 로고
/사진=카카오뱅크 로고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이 신용대출 및 예적금 금리를 인하했다.

10일 카카오뱅크는 "이날부터 신규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 금리를 각각 최대 0.31%포인트, 0.39%포인트 인하했다"고 밝혔다.

현재 기준으로 신규 대출을 받을 경우 신용대출은 최저 2.91%(금융채 3개월 변동금리 기준), 마이너스통장 대출은 최저 3.21%(금융채 3개월 변동금리 기준)의 금리가 적용된다.

수신 금리도 인하했다. 정기예금과 자유적금 각각 0.15%포인트, 0.20%포인트 내렸다. 1년 만기 정기예금의 금리는 2.20%, 1년 만기 자유적금의 금리는 2.30%(자동이체 조건 충족 시 0.20%포인트 우대금리 제공)로 변경됐다.

카카오뱅크는 "앞으로도 은행으로서 건정성 및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하면서 경쟁력 있는 여·수신 금리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고, 대출 중도상환수수료 면제 등의 고객 혜택을 유지·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카카오뱅크는 또한 이 달 중에 개인사업자 사잇돌 대출을 출시하고 연내에 민간 중금리 대출 상품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4월말 기준 고객수 930만명을 보유 중이며 수신 16조 280억원, 여신 10조 368억원을 기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