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고객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한 '디지털 사이니지' 도입
우리은행, 고객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한 '디지털 사이니지' 도입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5.10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이 '디지털 사이니지'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이 '디지털 사이니지'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사진=우리은행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우리은행이 영업 환경을 개선하고 고객 맞춤형 상품 제공을 위해 디지털 사이니지를 도입했다고 10일 밝혔다.

디지털 사이니지는 비디오월(Video-wall)과 디지털포스터로 구성된 디지털 디스플레이 형태의 홍보 플랫폼이다. 원격 제어가 가능하고 다양한 정보를 선명하게 표출할 수 있어 TV, 인터넷, 모바일에 이어 제4의 미디어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1월말부터 본점영업부에서 시범 운영했고, 개점 120주년을 맞은 인천지점을 시작으로 영업점 내 인테리어 간판을 비디오월로, 종이포스터를 디지털포스터로 교체한다.

디지털 사이니지 도입으로 영업점 이용 고객의 편의성이 향상되고 맞춤형 고객 서비스가 한층 강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영업점 환경이 대폭 개선돼 고객들이 쾌적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고 대고객 안내와 상품 정보를 효과적으로 파악할 수 있다.

영업점 특성과 계절별?시기별로 적절한 맞춤형 상품 정보를 통해 향상된 고객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 현수막·포스터 등 인쇄홍보물 생산을 최소화해 환경보호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고객들이 영업점을 쾌적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디지털 사이니지를 도입했다”며 “제4미디어 디지털 홍보플랫폼을 통해 맞춤형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