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엔씨소프트, 1분기 부진했지만 2분기는 기대…‘매수' 유지”
SK증권 “엔씨소프트, 1분기 부진했지만 2분기는 기대…‘매수' 유지”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5.13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엔씨소프트
사진=엔씨소프트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SK증권은 13일 엔씨소프트의 1분기 실적이 기대치를 밑돌았지만 2분기 매출 반등이 기대된다며 이 회사의 목표주가 6만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최관순 연구원은 “엔씨소프트의 올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0.2%, 29.4% 감소한 3588억원, 795억원을 기록했다”며 “‘리니지m’과 온라인 리니지가 업데이트와 리마스터 출시를 앞두고 프로모션을 조절하면서 전반적인 실적이 시장 기대치를 하회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업데이트 이후 동접자수가 2배 이상 증가했으며 5월 요금제 개편으로 휴면고객의 복귀가 증가하고 있다”며 “온라인 게임 매출 회복과 모바일 게임 신규 출시로 2분기 점진적인 실적 개선이 가능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최 연구원은 “특히 하반기에 리니지2m 과 블소 S가 출시되면 모바일게임에서 리니지m 매출에 대한 높은 의존도가 분산되는 효과가 기대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