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농번기 일손부족 해결 위해 농촌 출동
NH농협은행, 농번기 일손부족 해결 위해 농촌 출동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5.16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호 수석부행장(앞줄 왼쪽에서 일곱 번째)이 경영기획부문 직원들과 농촌일손돕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창호 NH농협은행 수석부행장(앞줄 왼쪽에서 일곱 번째)이 경영기획부문 직원들과 농촌일손돕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NH농협은행이 영농철을 맞아 지난 15일 강원도 인제군 귀둔리 소재 고추농가에서 이창호 수석부행장과 경영기획부문 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이창호 수석부행장과 직원들은 마을주민들과 함께 고추 정식(定植) 및 지주대 설치, 토마토 밭 정리 작업 등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고 마을에 필요한 생필품도 전달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같은 날 정용석부행장과 농업·공공금융부문 직원들도 강원도 정선군 자매결연마을을 찾아 고추 지주대 설치 등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한편 허충회부행장은 지난달 20일 리스크관리부문 직원과 함께 경기도 양평군 성미마을을 찾아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고 장미경부행장은 지난달 23일 자금운용부문 직원들과 경기도 고양시 노루뫼마을에서 모판설치 작업을 도왔다.

남영수부행장도 지난 10일 디지털금융부문 직원들과 강원도 춘천시 구암마을 찾아 가지 지주대 설치 및 환경정비활동을 실시했다.

아울러 이원삼부행장과 IT부문직원들은 오는 21일 경기도 의왕시 초평동에 위치한 원예농가를 방문하여 일손돕기를 실시할 예정이고 박태선부행장과 HR?업무지원부문 및 신탁부문직원들은 오는 22일 경기도 파주시 덕천리마을을 찾아 주민들과 모판작업을 함께 할 예정이다.

나완집부행장과 정보보안부문직원들도 오는 24일 인천시 강화군 다솔마을에서 일손돕기를 실시 할 계획이다.

일손돕기에 참여한 이창호 수석부행장은 “이번 일손돕기가 농번기에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에 다소나마 도움이 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농촌지원활동을 적극 펼쳐 농협은행이 농업인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