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053 제주] MBC ‘겁 없는 녀석들’ 출신 양지호, 박형근 꺾고 커리어 첫 승
[로드FC 053 제주] MBC ‘겁 없는 녀석들’ 출신 양지호, 박형근 꺾고 커리어 첫 승
  • 한라체육관(제주)=이상빈 기자
  • 승인 2019.05.18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드FC 053 제주] 양지호, 박형근에 심판 전원일치 판정승
[로드FC 053 제주] 양지호, 커리어 첫 번째 승리 ‘감격’
[로드FC 053] 신예 양지호(오)가 18일 제주 한라체육관에서 열린 로드FC 053 페더급 경기에 출전해 박형근을 꺾고 종합격투기 커리어 첫 번째 승리를 따냈다. /로드FC 트위터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신예 양지호(22)가 베테랑 박형근(33)을 꺾고 종합격투기 커리어 첫 승을 올렸다.

양지호는 18일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오라1동 한라체육관에서 열린 로드(ROAD) FC 053 제주 대회 메인카드 페더급 경기에서 박형근에 2라운드 종료 심판 전원일치 판정승을 거뒀다.

타격과 그라운드 모두 능한 박형근을 상대로 거침없이 돌격했다. 킥으로 차곡차곡 점수를 쌓는가 하면 재빠른 카운터 펀치로 박형근을 한 차례 다운 위기에 빠트리기도 했다.

박형근(오)에게 킥을 하는 양지호. /로드FC 트위터

박형근도 반격에 나섰다. 스탠딩 타격에서 재미를 보지 못하자 클린치를 유도하고 ‘더티 복싱’으로 난타전을 펼쳤다. 하지만 유효타에서 밀려 점수 차를 극복하는 데 실패했다.

MBC 격투 서바이벌 프로그램 ‘겁 없는 녀석들’ 출신의 양지호는 지난해 7월 프로 데뷔전에서 패하며 아쉬움을 삼켰으나, 이날 박형근을 잡아내며 고대하던 승리를 거머쥐었다.

이어진 -90㎏ 계약 체중 경기에선 김태인(26)이 임동환(24)을 1라운드 45초 만에 TKO로 꺾었다. 기습적인 테이크다운에 성공한 뒤 파운딩으로 경기를 끝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