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빌보드 후보 올라 신기했다..꿈을 키워볼 때가 됐다"
갓세븐 "빌보드 후보 올라 신기했다..꿈을 키워볼 때가 됐다"
  • 신정원 기자
  • 승인 2019.05.20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

[한국스포츠경제=신정원 기자] 그룹 GOT7(갓세븐)이 빌보드 뮤직어워드 2019 후보에 이름을 올렸던 소감에 대해 전했다.

GOT7(갓세븐)은 20일 서울시 성동구 한 카페에서 진행된 새 미니 앨범 'SPINNING TOP'(스피닝 탑) 컴백 기념 인터뷰에서 "올해 빌보드 뮤직어워드 후보에 올라 신기했다"고 전했다.

앞서 갓세븐은 빌보드 뮤직어워드 2019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에 그룹 방탄소년단, 엑소,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 루이 톰린슨과 함께 후보로 오른 바 있다. 결과적으론 방탄소년단이 수상의 영예를 가졌지만, 갓세븐은 빌보드 리스트에 오른 것 만으로도 희망을 확인했다.

이날 멤버 유겸은 "상을 받고 못 받고를 떠나 후보에 올라갔던 것 자체가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JB는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좋았지만, 꿈을 조금 키워볼 때가 된 것 같다"며 "빛이 보인다는 뜻이니까 이제는 그 빛을 잡으려고 한다. 파이팅 넘치게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갓세븐은 이날 오후 6시 앨범 'SPINNING TOP'(스피닝 탑)과 타이틀곡 'ECLIPSE'(이클립스)를 발표하고 컴백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