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업계 최초 항공사 이스타항공과 여행보험 업무제휴 협약 체결
삼성화재, 업계 최초 항공사 이스타항공과 여행보험 업무제휴 협약 체결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05.21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동구 삼성화재 일반보험본부장(왼쪽)과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가21일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삼성화재
신동구 삼성화재 일반보험본부장(왼쪽)과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가21일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삼성화재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삼성화재는 21일 이스타항공과 여행보험 판매를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올해 하반기부터 이스타항공 이용 시 삼성화재 해외여행보험에 쉽고 빠르게 가입할 수 있게 됐다.

보장 내용은 기존 해외여행보험과 동일하며, 고객의 니즈에 따라 ▲실속형 ▲표준형 ▲고급형 플랜 중 선택해 가입 가능하다.

가입 방법도 간편하다. 추후 시스템이 개발되면 이스타항공 홈페이지에서 항공권 예약시 옵션으로 해외여행보험 가입을 선택, 항공료와 보험료를 한번에 결제할 수 있다.

이번 협약은 보험업계 최초로 여행보험 판매를 위해 항공사와 맺은 업무협약으로, 삼성화재는 인슈어테크를 활용한 여행자보험 시장 활성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김양욱 삼성화재 해양항공보험팀장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타 항공사와의 제휴도 점차 늘려갈 예정이다"며 "더 많은 고객들이 쉽고 편리하게 삼성화재 여행보험에 가입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