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2019 상반기 수출입 아카데미' 개최
KEB하나은행, '2019 상반기 수출입 아카데미' 개최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5.30 10:09
  • 수정 2019-05-30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마존글로벌셀링과 협업으로 중소기업 해외 온라인 판매 가이드 제공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KEB하나은행이 '2019년 상반기 수출입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하나은행은 "지난 28일부터 이틀간 을지로 본점에서 총 86개 외국환거래기업의 수출입담당 임직원을 170명을 초청해 '2019년 상반기 KEB하나은행 수출입 아카데미'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수출입 아카데미'는 하나은행의 외국환 업무 노하우와 전문인력을 활용해 거래기업 실무직원들에게 다양한 수출입업무 관련 교육기회를 제공하는 연수 프로그램이다.

중소·중견기업의 수출증대 및 원활한 해외진출을 지원하고자 업무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이론과 실무 내용을 중심으로 지난 2007년 하반기부터 연 2회 지속 개최 중이다.

주요 강좌내용은 ▲수출입 결제방법 및 신용장 종류 ▲신용장실무 및 주요선적서류 해설 ▲기업을 위한 외국환규정 해설 ▲ 환리스크 관리 등 참석자들이 실제 업무에서 자주 발생하는 다양한 사례 위주로 편성했다고 하나은행 측은 설명했다.

특히 금번 커리큘럼에 '아마존글로벌셀링'과의 협업으로 중소기업의 해외온라인판매를 위한 가이드를 제공했으며 '안전하고 편리한 환전지갑' 체험 이벤트를 실시했다.

하나은행 외환마케팅부 관계자는 "수출입 아카데미는 하나은행 전문 강사진의 수준 높은 강의로 인해 거래기업에서 매우 유용한 수출입 업무 연수프로그램으로 활용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업에서 필요한 외국환연수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도록 꾸준한 노력을 지속해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