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미국 5G 시장 잡을 LG V50 씽큐(ThinQ)를 출시
LG전자, 미국 5G 시장 잡을 LG V50 씽큐(ThinQ)를 출시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6.02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을 제외하고 미국을 시작으로 글로벌 첫 출시
LG전자 모델이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지난 5월 31일 미국에 출시된 LG V50 씽큐를 소개하고 있다./ 제공=LG전자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LG전자는 세계 최대 시장인 미국에 5G 스마트폰 LG V50 씽큐(ThinQ)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LG전자는 5월 31일(현지시간) 미국 이동통신사 스프린트(Sprint)를 통해 LG V50 씽큐 판매를 시작했다. 한국을 제외하면 글로벌 첫 출시다. 애틀랜타, 캔자스시티, 댈러스, 휴스턴을 시작으로 시카고, LA, 뉴욕, 피닉스, 워싱턴D.C 등 스프린트의 5G 통신환경이 구축되는 9개 도시에 순차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LG전자는 한국과 미국을 시작으로 이탈리아, 스페인, 스위스, 영국, 호주 등 5G 통신환경이 구축되는 글로벌 주요 국가에 LG V50 씽큐를 순차 출시한다.

LG전자 MC사업본부 단말사업부장 이연모 전무는 "최고 수준의 성능과 안정성을 갖춘 LG V50 씽큐를 앞세워 새로운 모멘텀을 맞는 스마트폰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북미 스마트폰 시장은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침체에도 불구하고 지난해보다 소폭 성장해 연간 1억 6천만 대 규모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Tag
#LG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