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재난 대비‘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제작 기부금 전달
우리금융그룹, 재난 대비‘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제작 기부금 전달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6.03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과 '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 제작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왼쪽)이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과 '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 제작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우리금융그룹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지난달 31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이재민의 긴급 구호활동에 사용될 ‘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 제작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과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등 주요관계자가 참석했다.

최근 산불, 지진, 태풍 등 예상치 못한 재난으로 긴급 구호활동의 필요성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우리금융그룹은 재난 발생시 신속하게 이재민을 지원할 수 있도록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 1200개를 사전 제작하기로 하고 제작비 1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

우리희망 긴급구호세트는 담요, 수건, 속옷, 세면도구 등 이재민에게 꼭 필요한 생필품들로 구성된다. 평상시 대한적십자사에 보관되다가 재난 발생 시 신속하게 이재민에게 전달될 계획이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은 재난 발생 시 이재민을 위한 구호물품 지원, 그룹 봉사단 파견 및 금융지원 등 단계별 재난 대응 프로세스를 체계적으로 구축하여 재난지역 지원에 온 힘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