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유콘시스템, 5G시대 ‘드론 솔루션’ 개발 협력
SK텔레콤·유콘시스템, 5G시대 ‘드론 솔루션’ 개발 협력
  • 김창권 기자
  • 승인 2019.06.03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T 캡스와 드론용 융합 보안 서비스도 발굴
SK텔레콤 로고 /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로고 / 사진=SK텔레콤 제공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SK텔레콤은 무인항공기 개발사 유콘시스템과 SK텔레콤 분당사옥에서 ‘5GX 드론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5GX 드론 솔루션’은 5G·AI·Data 분석 등 최신 ICT 기술을 드론에 접목한 차세대 서비스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공공 안전, 재난 등 사회 안전망 구축 ▲산업시설 보안 ▲실시간 측량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5G 통신, AI 기반 영상 분석과 4K 저지연 영상 전송, ‘T 라이브 캐스터’ 등 관련 ICT 기술을 개발하고 드론에 적용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국내 1위 드론 장비 개발사 유콘시스템은 드론 개발을 담당한다. 유콘시스템은 드론 제작 기술과 운용 경험을 바탕으로 ‘5GX 드론 솔루션’ 적용에 최적화된 드론을 개발한다. 솔루션과 드론의 최적화 작업은 양사가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이번 협력을 통해 드론과 ICT 기술을 접목, 국내 드론 생태계를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ADT 캡스와 협력해 드론을 활용한 새로운 융합 보안 서비스도 발굴할 계획이다.

SK텔레콤 김경남 시큐리티랩스장은 “SK텔레콤의 ICT 기술과 강소기업 유콘시스템의 드론 기술이 융합해 5G 기반의 차별적 드론 서비스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유콘시스템 송재근 대표이사는 “국내 드론 생태계의 기술력 강화를 위해서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개방과 협력이 필요하다”며 “양사의 강점을 결합한 차세대 ‘5GX 드론 솔루션’을 통해 국내 드론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