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KB able 발행어음’ 출시
KB증권, ‘KB able 발행어음’ 출시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6.03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KB증권 여의도 영업부에서 열린 'KB able 발행어음' 출시 기념행사에서 KB증권 박정림 사장(오른쪽), 김성현 사장(왼쪽)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사진=KB증권
3일 KB증권 여의도 영업부에서 열린 'KB able 발행어음' 출시 기념행사에서 KB증권 박정림 사장(오른쪽), 김성현 사장(왼쪽)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사진=KB증권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KB증권은 3일 ‘KB able 발행어음’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KB증권이 직접 발행하고 원금과 약정된 이자를 지급하는 만기 1년 이내의 단기 유동성 투자상품으로 초대형 증권사 중 단기금융업 인가를 받은 증권사만 발행 할 수 있는 상품이다.

‘KB able 발행어음’은 원화·외화 약정식, 수시식 상품을 비롯해 원화 적립식 상품으로도 출시되어 단기자금을 운용하는 고객 수요에 따라 다양한 상품을 선택 할 수 있다.

제공 금리는 개인고객 세전 기준 1년 만기 약정식의 경우 연 2.3%(원화), 연 3.0%(외화)로, 입출금이 자유로운 수시식의 경우 연 1.8%(원화), 연 2.0%(외화)로 제시됐다.

KB증권은 이번 회차에 우선 5500억원(원화 5,000억, 외화 500억)을 발행한다. 1회차 발행 후 고객 수요구간을 분석해 빠른 시일 내 2회차 발행도 계획 중이며 연간 2조원대 발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정림 KB증권 사장은 “그동안 많은 준비를 충실히 해 온만큼 KB증권의 발행어음을 신규 수익원 및 신성장 동력으로 육성함은 물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고객과 함께 호흡할 수 있는 대표상품으로 키우겠다”고 말했다.

김성현 사장도 “발행어음은 초대형IB의 핵심사업으로, 고객에게는 좋은 상품을 제공하고 기업들에는 상생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다”면서 “IB부문이 발행어음 자산을 운용하는 만큼 가진 역량을 최대한 발현하여 중소, 중견기업들과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오전 KB증권 영업부에서는 ‘KB able 발행어음’ 출시기념 상품 가입 행사도 진행되었다.

‘KB able 발행어음’은 전국 영업점은 물론 KB증권 홈페이지, HTS ‘H-able(헤이블)’, MTS ‘M-able(마블)’ 등 온라인으로도 가입 가능하다. 이 상품은 발행사 신용위험에 따른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기타 상세한 내용은 전국 각 영업점이나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