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서울시50플러스재단, ‘50+의 시간’ 페스티벌 개최
LG유플러스·서울시50플러스재단, ‘50+의 시간’ 페스티벌 개최
  • 정도영 기자
  • 승인 2019.06.04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세 이상의 장년층을 위한 강연 프로그램 진행
인생 후반기 삶의 새로운 관점, 방향 제시
LG유플러스는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50세 이상 세대를 위한 강연 페스티벌 ‘50+의 시간’을 서울시50플러스 3개 캠퍼스(남부·서부·중부)와 서울시청에서 7월 한 달간 총 4회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50세 이상 세대를 위한 강연 페스티벌 ‘50+의 시간’을 서울시50플러스 3개 캠퍼스(남부·서부·중부)와 서울시청에서 7월 한 달간 총 4회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 사진=LG유플러스 제공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LG유플러스는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50세 이상 세대를 위한 강연 페스티벌 ‘50+의 시간’을 서울시50플러스 3개 캠퍼스(남부·서부·중부)와 서울특별시청에서 오는 7월 한 달간 총 4회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50+의 시간은 인생 후반기 새로운 방향을 찾거나, 지금까지 바쁜 생활로 삶과 내면을 돌보지 못한 장년층을 위한 의미 있는 모색과 성찰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LG유플러스와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힘을 모았다.

강연의 연사로는 소통전문가 김창옥 대표, 뇌과학자 정재승 교수, 영화 <리틀 포레스트> 임순례 감독, 문화심리학자 김정운 교수, 광고전문가 박웅현 TBWA코리아 크리에이티브 대표, 서울대병원 주치의 조영민 교수가 나선다. 이들은 소통부터 건강까지 다양한 주제로 50세 이상 세대 인생에 관해 논할 예정이다.

오는 7월 4일 서울시50플러스 남부캠퍼스 꿈꾸는 강당에서 김창옥 대표의 <젊은 어른의 소통법>을 시작으로 ▲ 10일 서부캠퍼스 두루두루 강당에서 정재승 교수의 <과학으로 만나는 인생 이야기> ▲ 16일 중부캠퍼스 50+의 서재에서 임순례 감독의 <나만의 ‘리틀 포레스트’ 찾기> ▲ 23일 서울특별시청 다목적 홀에서 김정운 교수의 <어떻게 살 것인가?>, 박웅현 대표의 <삶을 채우는 여덟 단어>, 조영민 교수의 <건강하게 행복하게> 강연이 진행된다.

이와 함께 강연 당일에는 각 캠퍼스 내 구축된 U+tv 브라보라이프 체험존에서 50+세대의 건강하고 활기찬 제2의 인생 준비에 도움이 되는 브라보라이프만의 독점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강연 페스티벌은 전국 만 50세 이상 누구나 참가 신청할 수 있으며, 서울시50플러스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17일부터 강연별로 순차적 신청이 가능하다. 또 LG유플러스의 홈서비스 체험 사이트에 U+tv 브라보라이프 사용 후기를 남기면 추첨을 통해 참여권을 증정한다.

정혜윤 LG유플러스 스마트홈마케팅담당·상무는 “50세 이상 세대가 진정 필요한 것은 삶과 인생 등 본질적 주제에 대한 성찰의 시간이라 생각돼 ‘50+의 시간’을 기획하게 됐다”며 “U+tv 브라보라이프도 50세 이상 세대의 건강하고 활기찬 제2의 인생 구상에 도움이 되는 서비스가 되도록 지속 발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50세 이상 세대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며 즐기면서 배우는 어른들의 놀이터 ‘U+tv 브라보라이프’를 지난 2월 출시하며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관련 사회공헌활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진행한 바 있다. 업무협약에 따라 ‘50+브라보라이프’ 캠페인 첫 번째 프로젝트 ‘50+유튜버 스쿨’은 경쟁률 68:1이라는 50세 이상 세대의 뜨거운 관심 속에 지난달 31일 모집을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