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증권 제도 D-100'...예탁결제원, 시행 성공 다짐
'전자증권 제도 D-100'...예탁결제원, 시행 성공 다짐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6.07 16:59
  • 수정 2019-06-07 16:59
  • 댓글 0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가운데)와 임직원들이 '전자증권시스템 오픈 D-100일 기념 행사'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예탁결제원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7일 오는 9월 16일 전자증권제도 시행 100일을 앞두고 서울사옥에서 전자증권제도 시행 및 시스템 오픈 성공결의대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행사에는 예탁결제원 전자증권시스템 구축 테스크포스(TF)와 시스템 개발업체 임직원 등 총 70여명이 참석해 전자증권시스템 구축 사업 경과 및 향후 일정을 점검했다. 이병래 사장을 포함 전 참석자들은 남은 기간 제도 시행 준비와 시스템 구축에 만전을 기하자는 결의를 다졌다.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은 “전자증권제도 도입은 종이증권 기반의 우리나라 자본시장 패러다임을 대전환시키는 중차대한 역사적 과업이므로 본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모든 관계자는 사명감과 자부심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참석자들은 “전자증권 제도 시행 및 시스템 오픈에 따라 투자자, 금융기관, 발행회사 등 자본시장 참가자의 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제도 정비 및 시스템 구축 사업을 완벽하게 수행할 것”을 다짐했다.

예탁결제원은 전산프로그램 개발을 마치고 증권회사, 은행, 발행회사, 명의개서대행회사, 자산운용회사 등 자본시장 참가자 약300여개가 참여하는 대내외 시스템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