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우수 단편영화 발굴 프로그램 ‘대단한 단편영화제’ 공모
KT&G, 우수 단편영화 발굴 프로그램 ‘대단한 단편영화제’ 공모
  • 장은진 기자
  • 승인 2019.06.10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3년째 작품 발굴·신진 영화인 지원…이달 28일까지 접수
KT&G?우수 단편영화 발굴 공모전./KT&G
KT&G?우수 단편영화 발굴 공모전./KT&G

[한스경제=장은진 기자]KT&G는 우수 단편영화 발굴 및 지원 프로그램 ‘대단한 단편영화제’의 출품작 접수를 이달 28일까지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대단한 단편영화제’는 KT&G 상상마당이 국내 유수의 단편영화를 발굴해 지원하는 문화공헌 프로그램이다. 지난 2007년부터 매년 열려 국내독립영화 생태계의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이번 공모는 2018년 6월 1일 이후 새로이 제작된 20분 미만의 단편영화를 대상으로 한다. 참가 희망자는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를 통해 출품 가능하며 예선심사를 거쳐 영화제 상영작이 선정된다.

‘제13회 대단한 단편영화제’는 9월 4일부터 7일간 ‘KT&G 상상마당 시네마’에서 개최된다. 상영작은 예선 통과작품들로 이뤄진다. 상영 기간 중 본선 심사를 거쳐 KT&G 금관상·은관상 등 단편경쟁부문 4작품과 관객상 3작품을 선정해 총상금 1300만 원이 시상된다.

지효석 KT&G 문화공헌부장은 “‘대단한 단편영화제’는 독립영화계의 저변확대를 위해 우수한 작품을 발굴하고 가능성 있는 영화인을 지원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KT&G 상상마당’에서 영화 발굴 및 배급·상영 등을 통해 독립영화계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T&G 상상마당’은 KT&G가 메세나 활동의 일환으로 운영하는 복합 문화예술공간이다. 매년 3000여 개의 문화예술 프로그램 운영해 현재180만 명이 찾는 문화메카로 성장했다. 2007년 ‘상상마당 홍대’를 시작으로 논산과 춘천에 잇따라 오픈했으며 2020년에는 ‘상상마당 부산’의 개관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