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자-최불암 부부, ‘동상이몽2’ 출연... 김민자 “최불암 결혼 주변 반대 심했다”
김민자-최불암 부부, ‘동상이몽2’ 출연... 김민자 “최불암 결혼 주변 반대 심했다”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06.18 0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자-최불암 부부 ‘동상이몽2’ 출연
김민자 “가족, 친구의 결혼 반대 심했다”
김민자-최불암 부부 ‘동상이몽2’ 출연/ SBS 방송화면 캡쳐
김민자-최불암 부부 ‘동상이몽2’ 출연/ SBS 방송화면 캡쳐

[한국스포츠경제=고예인 기자] 결혼 50년 차 배우 최불암과 김민자 부부가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라이머-안현모 부부를 만난 가운데 김민자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17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는 최불암과 국민 여배우였던 배우 김민자가 출연한다. 지난 방송에서 최불암으로부터 김천소년교도소에 초대된 라이머-안현모 부부는 김민자와 전화통화를 하게 됐다. 최불암은 김민자와 통화 후 안현모를 바꿔줬고 이에 김민자는 "'동상이몽'이면 내가 또 빠질 수 없지"라며 TV 출연에 선뜻 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네 사람의 만남이 극적 성사되며 최불암-김민자 부부가 한때 함께 극단생활을 했었던 국립극단에서 만나게 됐다.

이날 최불암, 김민자 부부는 첫 만남부터 결혼까지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김민자는 결혼 약 50년 만에 최불암도 몰랐던 속마음을 처음 밝히기도 했다.

이날 김민자는 결혼 반대에 부딪혔던 때를 회상했다. 최불암은 "내가 조건이 안 좋았다. 외아들에 홀어머니에 수입이 없었다. 남편감으로 0점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민자는 "반대하는 사람이 많았다. 친구도 가족도 반대했다"며 "나도 갈등이 있었다"고 솔직히 고백했다.

김민자는 이어 "저렇게 반대할 정도로 위험한 일인가 불안함이 없지 않았다. 하지만 내가 놔버리면 이 사람이 상당히 나쁘게 될 것 같았다. 술을 좋아하는데 혹시나 잘못 될까 봐"라고 덧붙였다.

김민자는 "결국에는 내가 결정을 했다. 모성애도 있었고, 굉장히 죄의식이 들었다"면서 최불암을 향해 "이 얘기는 처음 듣지?"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네 사람의 만남 이후 라이머는 평소 꿈꿔왔던 최불암과 저녁 식사를 하며 소주까지 대작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배우 최불암과 김민자 부부가 출연하는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은 17일 11시 1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