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조기흠 누구? 조기흠 학교, 고향 모항도 관심 화제
‘아침마당’ 조기흠 누구? 조기흠 학교, 고향 모항도 관심 화제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06.19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침마당’ 조기흠, 한국예술사관학교 실용음악과 재학 중
‘아침마당’ 조기흠 고향 모항도로 알려져
‘아침마당’ 조기흠 고향 모항도로 알려져 / KBS1 교양프로그램 방송화면 캡처
‘아침마당’ 조기흠 고향 모항도로 알려져 /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고예인 기자] ‘아침마당’에 조기흠이 출연하며서 그의 고향 모황도가 화제다.

19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도전 꿈의 무대’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서영랑, 진윤서, 김경진, 조기흠, 백진주, 김범룡 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는 지난 주 1승에 성공한 조기흠이 2승에 도전했다.

그는 2주 연속 뛰어난 노래 실력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한편 조기흠은 그의 고향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조기흠은 1가구만이 거주하고 있는 전라남도 완도군의 외딴섬 모황도에서 늦둥이로 태어났다.

150년의 역사를 가진 모황도는 최고 7가구가 살았었지만 2003년 이후로 2년 동안 무인도로 남았다.

그러던 중에 2005년도에 조양배, 조숙자 부부가 이 섬에 정착하며 1가구가 거주하는 섬이 되었다. 이들이 무황도로 이사를 온 이유는 조숙자가 유방암으로 수술을 받은 후 조용한 삶을 원했기 때문이다.

이후 둘 사이에서 늦둥이 조기흠이 태어나며 이 섬의 인구는 3명으로 늘었다.

한편 조기흠은 현재 가수 윤항기 씨가 학장으로 재직 중인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국예술사관학교 실용음악과에 재학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