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실험동물자원센터'와 MOU 체결
대웅제약,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실험동물자원센터'와 MOU 체결
  • 임세희 기자
  • 승인 2019.06.21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웅제약이 지난 13일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실험동물자원센터와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에 관한 공동연구개발 MOU을 체결했다./사진=대웅제약 제공
대웅제약이 지난 13일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실험동물자원센터와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에 관한 공동연구개발 MOU을 체결했다./사진=대웅제약 제공

[한스경제 임세희 기자] 대웅제약과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실험동물자원센터가 손을 잡았다.

대웅제약은 지난 13일 한국생명공학연구원(생명연) 실험동물자원센터와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에 관한 공동연구개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대웅제약과 생명연 실험동물자원센터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모델링과 시뮬레이션 기법을 활용한 약물동태 및 약효 예측 △임상용량 설정 △약물간 상호작용 예측 △특정 인구 집단에서의 약물동태 예측에 관한 기술개발을 공동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 기법을 대웅제약의 신약 및 신제품 개발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 기술은 임상 기간 및 비용을 축소하거나 전체 개발기간을 단축 시킬 수 있는 연구기술로 최근 글로벌 제약업계의 성공사례가 늘고 있는 추세라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이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도 해당 기술의 활용을 신약개발 가이드라인으로 권고하고 있다.

박현진 대웅제약 개발·글로벌 사업본부장은 “이번 MOU 체결로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의 산-연 협력을 통하여 신약개발을 위한 오픈콜라보레이션과 다양한 연구분야의 교류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웅제약은 공동연구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해 적극 협력하며, 추후 신약개발 단계에서 합리적 의사결정과 올바른 개발방향 제시를 위해 본 연구 기술을 적극 활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형진 생명연 실험동물자원센터장은 "한생명연 바이오 인프라와 대웅제약의 개방형 협업 연구 비전이 국민 삶의 질 향상과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신약개발 연구 협력과 인력 교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