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입장권 구매 등 총 25.8억원 지원
금융권,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입장권 구매 등 총 25.8억원 지원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6.25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섭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조직위원장(왼쪽)과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이 입장권 구매증서 전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제공
이용섭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조직위원장(왼쪽)과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이 입장권 구매증서 전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금융권이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입장권 구매 등 총 25억 8000억원을 지원한다.

25일 은행연합회는 "금융권을 대표해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조직위원회에 20억원 상당의 입장권 구매증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금융권은 내달 12일부터 28일까지 광주·여수 등지에서 개최되는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입장권 구매 등 총 25억 80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은행권은 10억원 규모의 입장권을 공동 구매할 예정이며 일부 은행차원의 후원금, 입장권 구입 등을 포함하면 총 15억 8000만원을 지원하게 된다고 은행연합회는 설명했다.

아울러 금융투자·보험·여신금융·저축은행업권에서도 총 10억원 규모의 입장권을 구매해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지원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

금융권에서 구입한 입장권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을 통해 아동·청소년·장애인·다문화 가정 등에 제공돼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은행연합회는 "하계·동계 올림픽,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월드컵, 세계육상선수권 대회와 함께 5대 세계 스포츠 축제로 손꼽히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우리나라에서 처음 열리는 만큼 동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금융권이 선제적으로 지원하게 된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금융권은 국내외 스포츠 행사 지원에 동참하여 금융산업의 공공적 기능과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이행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