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저축은행, '양파 팔아주기 운동' 전개
NH저축은행, '양파 팔아주기 운동' 전개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6.28 10:02
  • 수정 2019-06-28 10:02
  • 댓글 0

고객에게 양파 및 장아찌 증정하며 양파 소비에 적극 동참
지난 25일 서울 강남 소재 NH저축은행 본점영업부 직원들이 양파 팔아주기 운동을 개시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저축은행 제공
지난 25일 서울 강남 소재 NH저축은행 본점영업부 직원들이 양파 팔아주기 운동을 개시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저축은행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NH저축은행이 '양파 팔아주기 운동'을 전개했다.

28일 NH저축은행은 지난 25일부터 서울 소재 4개 영업점에서 최근 생산과잉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 재배 농가를 돕기 위해 '양파 팔아주기 운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임직원들은 영업점을 방문한 고객들에게 양파 1.5㎏짜리 1망(총 300망) 또는 양파장아찌 1병(총 500개)을 사은품으로 제공하는 한편 영업점에 양파 팔아주기 운동 홍보 현수막을 부착하고 고객들에게 본 운동의 의미를 설명하는 등 양파 소비 촉진의 필요성을 적극 전파하고 있다. 본 행사는 준비한 사은품이 모두 소진될 때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김건영 대표이사는 "이번 NH저축은행의 '양파 팔아주기 운동'이 시름이 깊은 양파 재배 농가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고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NH저축은행은 우리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이 있을 때마다 적극적으로 나서서 농가에 힘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