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금융그룹, 차세대 기술 습득 위해 ‘MWC 상하이 2019’ 참관
웰컴금융그룹, 차세대 기술 습득 위해 ‘MWC 상하이 2019’ 참관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6.28 15:43
  • 수정 2019-06-28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웰컴금융그룹이 차세대 기술 습득을 위해 'MWC 상하이 2019'를 참관 중이다. /사진=웰컴금융그룹
웰컴금융그룹이 차세대 기술 습득을 위해 'MWC 상하이 2019'를 참관 중이다. /사진=웰컴금융그룹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웰컴금융그룹 및 웰컴저축은행 임직원이 지난 26일부터 ‘MWC 상하이 2019’에 참관 중이라고 28일 밝혔다.

MWC 상하이는 MWC 바르셀로나 및 MWC 로스엔젤레스와 함께 미래의 차세대 기술을 선보이는 세계적인 규모의 전시회다. 올해는 AI(인공지능)·초연결·4차 산업혁명 등 총 8가지의 테마로 기획됐으며 삼성·노키아 등 550개 이상의 글로벌 회사가 이번 전시회에 참여했다.

웰컴그룹 임직원 12명은 이번 전시회 참관을 통해 5G, IoT, 빅데이터, 모바일과 관련된 산업 트렌드를 학습 및 체험할 계획이다. 더불어 중국의 우수 혁신도시인 심천의 스타트업 생태계 관찰을 통해 다양한 정보를 얻을 계획이다.

전시회에 참석 중인 유승환 웰컴저축은행 경영전략본부장은 “금융서비스에서도 디지털이 대세인 이상 기술을 무시한 금융서비스는 생존하기 어렵다”며 “전시회 참관을 통해 신기술 구현 및 발전 방향과 세계 스타트업 생태계 방향을 읽어내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활동은 차세대 디지털 금융서비스 기반을 마련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