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김포 외환송금센터’ 오픈
KB국민은행, ‘김포 외환송금센터’ 오픈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7.01 14:58
  • 수정 2019-07-01 14:58
  • 댓글 0

KB국민은행이 '김포 외환송금센터'를 오픈했다.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김포 외환송금센터'를 오픈했다. /사진=KB국민은행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KB국민은행이 지난달 30일 경기 북서부 지역 외국인근로자의 금융편의 제공을 위해 김포시 통진읍에 ‘김포 외환송금센터’를 개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에 개설하는 김포 외환송금센터는 원곡동(안산), 오장동(서울), 김해(경남), 경안(경기 광주시), 의정부(경기 의정부시), 화성발안(경기 화성시), 평택(경기 평택시)에 이은 여덟 번째 외환송금센터다.

김포 지역은 제조업 중심 산업단지 확장에 따른 고용인력 증가로 지난 3년간 평균 등록외국인수 증가율이 5.6%를 기록하며 다른 지역 대비 큰 폭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김포 외환송금센터는 평일 은행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해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외국인을 위한 환전·송금, 통장개설, 카드발급, 출국만기보험 지급 대행 등의 특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더불어 캄보디아, 미얀마, 우즈벡, 베트남 국적의 상담직원을 채용해 외환송금센터를 방문한 외국인근로자들의 언어 통역도 지원한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김포 외환송금센터가 위치한 통진읍 및 통진시장은 주말이면 경기 북서부 외국인근로자들이 모이는 다문화 상권지역으로 외국인근로자들이 주말에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외국인고객의 이용장벽을 낮추고 더욱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