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고원희, ‘꽃파당’ 출연 확정..김민재 공승연 박지훈과 호흡
[단독] 고원희, ‘꽃파당’ 출연 확정..김민재 공승연 박지훈과 호흡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07.04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고원희가 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 출연한다.

4일 업계에 따르면 고원희는 최근 JTBC 새 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꽃파당)에 출연을 확정했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왕이 조선 최고의 매파당인 ‘꽃파당’과 함께 자신의 첫사랑인 개똥을 가장 귀한 여인으로 만들기 위해 펼치는 조선 혼담 대 사기극이다. 극 중 고원희는 양반집 규수의 신분이지만 누구보다 당당하게 개척해나가는 ‘신여성’ 캐릭터로 활약할 예정이다.

고원희는 현재 주연으로 활약 중인 KBS2 드라마 ‘퍼퓸’에서 민예린 역을 맡아 연기 호평을 받고 있다. 코믹과 판타지를 오가는 연기로 극의 재미를 불어넣으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그런 고원희가 ‘꽃파당’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 지 귀추가 주목된다. 일찌감치 출연을 확정지은 김민재, 공승연, 워너원 출신 박지훈과 호흡이 기대되는 이유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사진=한국스포츠경제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