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부총리, "국내 5대 그룹 총수 회동 계획"
홍남기 부총리, "국내 5대 그룹 총수 회동 계획"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7.05 17:40
  • 수정 2019-07-05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LG, 현대차, SK, 롯데 5대 그룹 총수 회동 준비중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3일 오후 울산시 남구 SK울산콤플렉스를 방문해 공장 모형도를 보며 회사 관계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사진=연합뉴스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국내 5대 그룹 총수들과의 회동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홍 부총리는 5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한국서비스산업총연합회 초청 조찬 강연을 했다. 이 자리에서 홍 부총리는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과 함께 국내 5개 그룹 총수들과 만날 계획이 있는지 묻는 기자의 질문에 "나중에 청와대와 조율된 뒤에 말하겠다"고 말했다. 

김상조 정책실장은 5대 그룹 총수 회동과 관련, 이날 청와대 관계자는 "일정이 확정된 것은 아니다." 면서도 "여러 만남을 계획 중인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이날 동아일보는 김 실장과 홍 부총리가 일본 보복 대응 논의와 재계 소통 강화 차원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만나는 일정을 조율 중이라고 보도했다.

홍 부총리는 5대 총수와 회동에서 최근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에 대해 논의할 것인지 묻자 "거기에 대해선 말을 많이 아끼겠다"며 "일본 수출 규제 문제와 관련해서는 정부가 면밀히 검토도 하지만, 상대방이 있는 문제이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그는 일본 수출 규제에 대한 우리 정부의 구체적인 대응책을 묻는 말에는 "정부가 세계무역기구(WTO) 제소를 포함해 필요한 조치나 대응을 하겠다고 말했지 않나"라며 "그런 검토가 있다고만 이해해주면 좋겠다"고 말을 아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