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종금증권 등 증권사 3사, 오스트리아 빈 힐튼호텔 건물 인수
메리츠종금증권 등 증권사 3사, 오스트리아 빈 힐튼호텔 건물 인수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7.11 14:42
  • 수정 2019-07-11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힐튼 호텔
사진=힐튼 호텔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메리츠종금증권은 하나금융투자, NH투자증권과 공동으로 오스트리아 빈의 5성급 힐튼호텔(힐튼 비엔나) 건물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인수 금액은 3억7500만 달러(한화 약 4400억원)로 이들 3사가 약 2000억원을 투자하고 나머지 자금은 금융기관 등을 통해 조달할 예정이다.

힐튼 비엔나는 빈 중심가에 위치한 객실 수 579개의 대형 호텔이다.

메리츠종금증권은 해당 건물이 작년 말 힐튼호텔과 20년간 장기임차 계약을 체결해 향후 안정적인 수익이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