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력 가속 운동 기구, 대체 뭐길래... "전지현·손예진도 즐겨 사용"
중력 가속 운동 기구, 대체 뭐길래... "전지현·손예진도 즐겨 사용"
  • 조재천 기자
  • 승인 2019.07.12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력 가속 운동 기구. 10일 방영된 '프리한 마켓 10'에서 연예인들이 즐겨 사용한다는 중력 가속 운동 기구가 소개됐다. / Olive ‘프리한 마켓 10’ 방송 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조재천 기자] 10일 방영된 Olive ‘프리한 마켓 10’에서 중력 가속 운동 기구가 소개돼 관심을 모은다.

이날 방송에서는 ‘홈 트레이닝 핫템’ 중 하나로 중력 가속 운동 기구가 소개됐다. 출연진은 해당 기구에 대해 “초당 20~50회의 진동을 몸에 일으켜 땅 위에서 운동하는 것보다 3~5배의 중력을 느끼도록 한다”며 “20분 운동에 2시간 운동 효과를 주는 운동 기구”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슬림한 몸매와 자세 교정에 효과적인 기구”라며 “여배우와 아이돌도 사용하고 있는 제품”이라고 전했다.

방송에 소개된 중력 가속 운동 기구는 국내에서 300만 원대에 판매하고 있다. 배우 전지현과 손예진, 가수 티파니와 유빈 등이 즐겨 쓰는 기구로 알려졌다.

Olive ‘프리한 마켓 10’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