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276억 규모 전환주 유상증자 완료
케이뱅크, 276억 규모 전환주 유상증자 완료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7.15 09:08
  • 수정 2019-07-15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케이뱅크 CI
/사진=케이뱅크 CI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케이뱅크(K뱅크)가 276억원 규모의 전환주 유상증자를 완료했다.

15일 케이뱅크에 따르면 주요 주주들은 지난 12일 전환신주 약 552만주, 총 276억원 규모로 주금 납입을 완료했다. 케이뱅크는 "이에 따라 케이뱅크 총 자본금은 5051억원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이어 "케이뱅크는 일정 규모 이상의 증자를 통한 보다 근원적인 해결책 마련을 위해 기존 주주사들과 적극 협의 중"이라며 "기존 주주사들과 신규 주주사 영입을 포함한 대규모의 자본확충 방안을 증자 시나리오별로 수치와 조건 등 구체적으로 협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증자 방안이 확정되는 대로 대규모 유상증자를 진행할 계획이라는 설명이다.

케이뱅크 측은 "대규모 유상증자와 함께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며 "보다 혁신적인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