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회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 촉구...정체가 뭐길래?
일본 회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 촉구...정체가 뭐길래?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07.16 09:26
  • 수정 2019-07-16 09:33
  • 댓글 0

일본 회의, 일본 내 극우세력 중심으로 알려져
일본 회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 등 촉구
일본회의. / 픽사베이
일본 회의. 16일 일본회의가 국내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받고 있다. / 픽사베이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16일 일본 회의가 국내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받고 있다.

일본 회의는 1997년 창단된 일본 최대 규모의 극우단체다.

일본 회의는 일본 천황제의 부활과 야스쿠니 신사 참배 등을 촉구하고 외국인 참정권을 반대하는 등 일본 극우세력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03년에는 유사시 자위대의 활동을 규정한 유사법제를 정비했으며 2006년에는 애국심을 강조하는 신교육기본법을 제정한 바 있다.

일본 전국 47개 도도부현(광역지자체)마다 본부가 있고 228개의 지부를 두고 있으며, 회원 수는 약 3만 5000명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일본 회의는 발족과 동시에 '일본회의 국회의원 간담회'란 산하 조직을 설립해 두고 있는데 해당 조직에는 아베 내각과 자민당 거물들이 많이 가입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