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고객 초청 '해외부동산 세미나' 실시
신한은행, 고객 초청 '해외부동산 세미나' 실시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7.16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관심도 높아진 호주·미국부동산 투자정보 제공
/사진=신한은행 제공
/사진=신한은행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신한은행이 고객들을 초청해 '해외부동산 세미나'를 실시했다.

16일 신한은행은 "지난 12일 부산 벡스코와 15일 서울 강남구 소재 신한 아트홀에서 '해외 부동산 세미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이번 '해외부동산 세미나'에서 '미국·호주부동산 시장 소개 및 분석'의 주제로 PWM센터를 포함한 영업점을 통해 신청한 고객을 대상으로 세미나를 진행했다.

호주 부동산 시장은 최근 치러진 총선 결과로 대출 규제 완화 등 부동산 시장 침체에서 벗어나기 위한 정책이 연이어 쏟아질 것이 전망되면서 투자에 대한 문의와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신한은행 측은 설명했다.

이런 시장의 흐름에 발맞추어 이번 세미나에서는 해외부동산 투자의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지만 정보가 부족했던 호주 시장에 대한 분석 및 투자 가능 부동산에 대한 정보와 꾸준한 수요가 있는 미국 시장에 대한 전망 및 투자 정보를 제공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지난 2일 도우지엔과 업무협약(MOU)을 체결, 해외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도우지엔은 지난 20년간 국내·외 부동산 컨설팅과 자문서비스를 진행해 온 해외부동산 투자자문 기업으로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고객들이 어렵게 느껴졌던 해외부동산 투자에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컨설팅을 제공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고객들의 해외부동산 문의가 많아 부산에서도 세미나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관심지역을 미리 파악해 선제적인 투자 정보를 제공하는 해외부동산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