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모바일 전용 ‘하나원큐신용대출’ 판매액 5000억원 돌파
KEB하나은행, 모바일 전용 ‘하나원큐신용대출’ 판매액 5000억원 돌파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7.29 09:21
  • 수정 2019-07-29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B하나은행은 '하나원큐신용대출'이 출시 45일만에 판매액 5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사진=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하나원큐신용대출'이 출시 45일만에 판매액 5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사진=KEB하나은행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KEB하나은행은 모바일 전용 ‘하나원큐신용대출’이 출시 45일 만에 판매액 5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하나원큐신용대출은 로그인 없이도 한도와 금리를 조회 하는데 3분이면 충분한 상품이다. 사전에 회원가입이나 계좌개설 등의 절차도 불필요하며 본인명의 휴대폰과 공인인증서만 있으면 대출 한도와 금리 조회가 가능하다.

또 직장인은 물론 사회초년생, 자영업자, 주부에 이르기까지 금융생활을 영위하는 국민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한 것도 특징이다. 최대 2억2000만원 대출 한도에 최저 연 2.562%(7월 26일 기준) 금리가 제공된다.

아울러 고객의 직장 정보와 보유 자산 등 다양한 빅 데이터를 자동으로 반영해 손님들이 개별특화 상품에 대한 별도의 검색 없이도 본인의 직업, 소득, 자산현황에 최적화된 대출 한도와 금리가 부여되는 것이 특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손님의 시간과 가치를 가장 소중하게 생각하는 휴매니티 기반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해온 하나은행의 노력이 손님들에게 잘 전달된 것 같아 보람과 감사함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손님의 기쁨을 위한 상품 개발을 지속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