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순 경기행정2부지사, 동두천 신천 폭우피해 현장 상황 점검
이화순 경기행정2부지사, 동두천 신천 폭우피해 현장 상황 점검
  • 수원=김승환 기자
  • 승인 2019.08.01 16:39
  • 수정 2019-08-01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오른쪽)이 신천 하천 정비사업 현장에서 관계자들로부터 상황을 전해듣고 있다. /경기도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오른쪽)이 신천 하천 정비사업 현장에서 관계자들로부터 상황을 전해듣고 있다. /경기도

[한국스포츠경제=김승환 기자]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1일 오전 돌발성 폭우로 공사차량이 고립됐던 동두천시 신천 하천 정비사업 현장을 찾아 상황보고를 받고, 신속한 수습을 지시했다.

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경 동두천시 상패교 인근 신천 하천환경 정비사업 현장에서 폭우로 인해 갑자기 수위가 불어나 공사관련 차량 14대가 임시 가설로에 고립됐다.

이에 도에서는 소방차량과 소방대원 등 수습인력을 현장에 급파, 사고 발생 1시간 30분 만에 장비 운전원 등 16명을 전원 구조했다. 이어 비가 그친 1일부터는 하천 수위를 고려, 임시 가설로를 복구하고 고립된 장비들을 안전지대로 이동시키는 작업을 추진 중이다.